'컬투쇼' 정만식 "아저씨 착한 사람이야… 선한 역할이 7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정만식, 조우진, 김재영, 류준열.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왼쪽부터) 정만식, 조우진, 김재영, 류준열.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정만식이 자신의 악역 이미지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돈'의 주역 류준열, 조우진, 김재영, 정만식이 출연했다. 이날 정만식은 "아주 평범한 회사원으로 근근이 살아가는 여의도 사람"이라고 극중 역할에 대해 소개했다. 

DJ 김태균이 "정만식씨는 그동안 악역 연기를 많이 하지 않았나"라고 묻자 정만식은 "아니다. 선한 역할이 7할 정도 된다. 악역 이미지가 강해서 더 많이 기억해주시는 것뿐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만식은 방청객을 향해 "아저씨 착한 사람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우진은 "코믹적인 요소의 가장 큰 부분을 만식이 형님께서 담당하시고 있다. 만식이 형님의 섬세함과 귀여움을 발견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영화 '돈'은 부자가 되고 싶었던 신입 주식 브로커 일현(류준열 분)이 베일에 싸인 작전 설계자 번호표(유지태 분)를 만난 후 엄청난 거액을 건 작전에 휘말리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6.10상승 0.02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