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 골목식당, 신메뉴 '톳김밥·돌미역 라면'… 레시피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SBS 백종원 골목식당 방송캡처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사진=SBS 백종원 골목식당 방송캡처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골목식당’ 백종원이 신메뉴를 개발해 화제다.

13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에서는 '거제도 편' 세번째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도시락집을 찾은 백종원은 거제의 맛을 낼 수 있는 신메뉴 솔루션에 돌입했다. 그가 선택한 식재료는 미역과 톳.

이어 그는 도시락 집으로 가 “톳으로 김밥을 만들겠다”며 “우엉처럼 하면 되는데 내가 서울에서 팔고 싶더라”며 솔루션을 시작했다. 도시락집 사장은 “톳으로는 반찬만 해먹었지 김밥에 넣을 것이라곤 생각도 못했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백종원과 사장은 톳김밥을 함께 만들기 시작했다. 공개된 레시피에 따르면 먼저 톳을 깨끗이 씻은 뒤 뜨거운 물에 색이 변할 때까지만 살짝 데친다. 데친 톳을 다시 차가운 물에 씻은 후 간장과 설탕을 넣고 원래 색으로 돌아올 때까지 톳을 볶았다. 그 뒤 톳을 식혀주면 톳김밥의 메인재료인 톳이 완성됐다.

백종원은 또 조린 유부에서 볶은 유부로 조리법을 바꿨다. 백종원은 “잘못 볶으면 양념이 잘못 밴다. 양념 넣은 유부는 볶기 전 손으로 잘 주물러 섞는다”고 설명했다.

백종원은 이어 새 메뉴인 ‘돌미역 라면’도 만들었다. 돌미역을 물에 씻어 데친 뒤 파기름이 완성될 쯤 간 흑새우를 넣고 마저 볶았다. 이어 새우 넣은 파기름에 다진 미역을 넣고 볶다가 굵은 고춧가루와 고운 고춧가루를 넣었다. 마지막으로 라면을 넣어 끓이다가 손질한 미역을 적당량 넣어주면 돌미역 라면이 완성됐다.

백종원의 신 메뉴를 맛본 MC 조보아와 김성주는 찬사를 보냈다. 조보아는 톳김밥을 먹은 후 “톳이 날치알과 같다”며 “완전 다이어트 식품”이라고 평했고 김성주는 “톳 때문에 비릿할까 걱정했는데 전혀 그렇지 않다”며 “기발하다”고 극찬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