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여러분께 죄송"… '피의자 신분' 정준영 경찰출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준영 경찰출석. 성관계를 몰래 촬영해 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정준영 경찰출석. 성관계를 몰래 촬영해 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유포 논란을 빚은 가수 정준영이 경찰에 출석했다. 정준영은 오늘(14일) 오전 10시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애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검은 정장 차림의 정준영은 차량에서 내려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다. 조사에 성실히 임하도록 하겠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는 ‘카카오톡 원본을 제출하나’ ‘범행 당시 약물을 사용했나’ 등의 질문에 “죄송하다. 오늘 경찰 조사를 성실히….”라고 말한 뒤 건물 안으로 들어갔다.

경찰은 정준영이 올린 영상들이 상대방의 동의를 구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해당 영상이 촬영 및 유포된 경위를 집중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정준영은 2015년부터 지인들과의 카톡 단체방에서 여성들과의 성관계 사실을 언급하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수차례에 걸쳐 공유했다. 알려진 피해여성만 10명이다. 경찰은 정준영에게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를 적용, 지난 12일 정준영을 입건했다.

정준형의 성관계 불법 촬영 및 유포 파문은 연예계 전반으로 번지고 있다. 정준영이 촬영한 대상에 연예인들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지면서다. 이에 확인되지 않은 명단들이 정보지(지라시) 형태로 일파만파 확산됐다.

이후 정준영은 13일 새벽 자신의 모든 죄를 인정한다며 공식 사과문을 냈다. 사과문에서 정준영은 "무엇보다 이 사건이 드러나면서 흉측한 진실을 맞이하게 되신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분들과, 실망감과 경악을 금치 못한 사태에 분노를 느끼실 모든 분들께 무릎꿇어 사죄드린다"면서 "출연하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고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할 것이며, 이제는 자숙이 아닌 공인으로서의 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범행에 해당하는 저의 비윤리적이고 위법한 행위들을 평생 반성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고정 출연 중인 KBS2 ‘1박 2일’ tvN ‘짠내투어’ ‘현지에서 먹힐까3’ 제작진은 정준영을 하차시켰다.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역시 정준영과 계약을 해지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