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김병철, 윤세아와 썸♥? "마음 닫은 적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피투게더4' 김병철. /사진=KBS 2TV 방송캡처
'해피투게더4' 김병철. /사진=KBS 2TV 방송캡처

‘해피투게더4’에서 김병철이 윤세아를 향한 마음을 드러내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 시즌4'(이하 해피투게더)에서는 ‘닥터 프리즈너’ 특집으로 배우 남궁민·김병철·최원영·권나라·이다인과 스페셜 MC 라이관린이 출연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철은 드라마 이 종영한 이후에도 극중 아내 윤세아와 끝나지 않은 인연을 공개했다. 김병철은 ‘심쿵 한 적 있다’, ‘로맨스 작품을 할 때 윤세아를 염두에 둔다’ 등 윤세아에 관한 질문이 나오자 그렇다는 답을 내놨다.

김병철은 작품을 하면서 누구랑 제일 친해졌냐는 물음에도 윤세아를 언급했다. 김병철은 “윤세아와 개인적으로 연락을 가끔 한다. 오늘 출연한다고 말은 안 했다. 혼날 것 같다”라고 말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김병철은 윤세아와 ‘썸을 타는 것이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자 “방송에 나오면 윤세아 얘기를 하게 되니까 (혼나겠다고 말한 거다)”라고 해명했다. 이처럼 윤세아 얘기를 이어가자 전현무는 김병철에게 "자나 깨나 윤세아다"라며 우스갯소리를 하기도 했다. 

김병철과 윤세아는 함께 라면 CF도 찍었다. 이에 대해 김병철은 “첫 만남부터 의지가 많이 됐고 세아의 조언을 잘 들었더니 도움 되는 일이 많았다”라고 윤세아에게 고마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전화로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 준 적이 있다”라고 말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는 “윤세아의 생일 기념 식사 약속을 했는데 그날 갑자기 저녁 촬영이 생겨서 같이 밥을 못 먹게 됐다. 그래서 노래를 불러줬다”면서 윤세아에게 들려준 생일 축하 노래를 직접 선보였다.

이에 남궁민은 "(배우를 하면서) 그런 걸 목격한 적이 없다. 수상하다"고 둘 사이를 의심했다. 최원영 역시 "살짝 감이 온다"고 덧붙였고, 조윤희는 "내가 실제로 겪어보지 않았냐. 어떻게 될지 모른다. 열어둬라"고 조언했다. 그러자 김병철은 "닫아둔 적이 없다"고 솔직히 말해 큰 웃음을 안겼다. 

더불어 “주변에서 (윤세아와) 저를 몰지 않았다면 오히려 더 좋았을 것”이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