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FA 유로파리그, '이강인 제외' 발렌시아 8강 극적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UEFA 유로파리그. 사진은 이강인. /사진=로이터
UEFA 유로파리그. 사진은 이강인. /사진=로이터
이강인(18)이 결장한 발렌시아(스페인)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 발렌시아는 15일(한국시간) 러시아 크라스노다르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라스노다르와의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6강 2차전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16강 1차전서 2-1로 이겼던 발렌시아는 1, 2차 합계 3-2로 앞서며 8강에 올랐다. 경기 종료 20초 전까지 0-1로 뒤져 원정 다득점 우선 원칙에 의해 탈락 직전까지 갔지만 게데스의 천금골로 8강에 합류했다.

하지만 벤투호 소집 명단에 처음으로 오른 이강인은 1차전에 이어 2차전에서도 출전자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날 발렌시아는 탈락 위기에 몰리기도 했다. 전반을 0-0으로 마치며 한 골의 여유가 있었지만 후반 40분 일격을 당했다. 크라스노다르의 샤피 슐레이마노프가 박스 오른편에서 중거리 슈팅으로 골문을 흔들었다.

합계 성적 2-2, 원정골 다득점 원칙에 따라 이대로 경기가 끝나면 크라스노다르가 준준결승에 오르는 상황. 발렌시아는 한 골이 필요했는데 곤살로 게데스가 살렸다.

게데스는 후반 추가시간 박스 안에서 케빈 가메이로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수비수를 제친 뒤 왼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만들었다. 1-1로 비긴 발렌시아는 합계 3-2로 준준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한편 첼시(잉글랜드)는 우크라이나 원정으로 치른 16강 2차전에서 올리비에 지루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디나모 키예프를 5-0으로 완파하고, 1, 2차전 합계 8-0 승리로 8강에 합류했다.

16강 1차전에서 1-3으로 졌던 아스널(잉글랜드)도 2차전에서 멀티골에 도움 1개를 기록한 피에르-에메리크 오바메양의 맹활약에 힘입어 스타드 렌(프랑스)을 3-0으로 대파하고 1, 2차전 합계 4-3 승리로 8강에 합류했다.

이와 함께 아인라흐트 프랑크푸르트(독일)는 전반 5분에 터진 루카 요비치의 결승골에 힘입어 인터밀란(이탈리아)을 1-0으로 꺾고 8강에 가세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