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하이브리드 웨어 ‘2019 브라탑 컬렉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니클로(UNIQLO)가 단 한 장으로 편안함과 스타일을 완성해주는 ‘2019 브라탑 컬렉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유니클로(UNIQLO)
©유니클로(UNIQLO)

최근 편안함까지 중시하는 문화가 확산되면서 활용도가 다양한 ‘하이브리드 웨어’가 부상하고 있다. 유니클로가 개발한 콘셉트인 ‘브라탑’은 따로 속옷을 착용할 필요가 없고, 소재와 디자인이 다양해 이너웨어부터 패션 아이템까지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대표적인 하이브리드 웨어이다.

유니클로 브라탑은 가슴을 입체적으로 받쳐주어 아름다운 실루엣을 완성한다. 브라컵 밑 부분에 위치한 고무 밴드가 가슴을 안정적으로 지지하며, 어떤 바스트에도 밀착되는 사이드 네트는 신축성이 뛰어나 활동하기도 편안하다는 업체 측 설명이다.

또한 혁신적인 기능성으로 일년 내내 쾌적함을 선사하는 ‘에어리즘(AIRism)’과 니트 느낌을 살린 ‘와이드 립’, 고품질 면인 ‘수피마 코튼’ 등 다양한 소재와 실루엣에 따른 상품 라인업으로 개인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을 반영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특히, 올해는 깊은 V넥으로 디자인을 강화한 ‘에어리즘 심리스 v넥 브라 캐미솔’과 ‘와이드 립 브라 탱크탑’을 새롭게 선보인다.

신제품 ‘에어리즘 심리스 v넥 브라 캐미솔’은 유니클로가 세계적인 섬유회사인 ‘도레이(Toray)’ 및 ‘아사히 카세이(Asahi Kasei)’와 공동 개발한 신소재 ‘에어리즘’으로 만든 브라탑이다.

땀을 빠르게 말리고 부드러운 촉감으로 일년 내내 쾌적함을 선사하며, 봉제선이 없는 심리스(seamless) 제품으로 옷 안에 입어도 매끈한 실루엣을 연출한다. 특히, 넥과 데콜테 라인을 강조한 V넥 디자인을 더해 활용도를 높였다.

또 다른 신상품인 ‘와이드 립 브라 탱크탑’은 브라탑을 캐주얼뿐만 아니라 정장 안에 입는 이너웨어 등 다양하게 스타일링하는 여성들이 많다는 점에 착안해 탄생한 제품이다. 니트 느낌의 립 소재로 부드러운 느낌을 강조했고, 세로 스트라이프 패턴이 더욱 슬림한 실루엣을 연출해준다.
©유니클로(UNIQLO)
©유니클로(UNIQLO)

유니클로 관계자는 ”브라탑은 유니클로의 ‘라이프웨어(LifeWear)’ 철학에서 탄생한 가장 대표적인 상품으로, 여성들의 일상을 더욱 편안하게 해 줄 수 있는 옷에 대한 끊임없는 고민에서 탄생했다”며 “유니클로 브라탑은 속옷을 입지 않아도 되어 간편함과 편안함을 선사하며, 소재와 디자인에 따라 선택의 폭이 넓어 어패럴 상품과 함께 자신만의 다양한 스타일을 표현할 수 있는 대표적인 하이브리드 웨어로, 한국에서도 출시 후 꾸준히 사랑받는 스테디셀러이다”라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