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138억원 대규모 리베이트 처분… "가처분 신청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아ST가 약사법 위반으로 138억원 리베이트 처분을 통지받았다. /사진=동아ST
동아ST가 약사법 위반으로 138억원 리베이트 처분을 통지받았다. /사진=동아ST
동아ST는 보건복지부로부터 약사법 위반(의약품 리베이트)으로 과징금 및 전문의약품 일부 품목에 대한 급여정지 처분을 통지받았다고 15일 공시했다.

이날 복지부는 동아ST의 의약품 87개 품목을 2개월간 보험급여 정지하고 137억7956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이는 2017년 8월 부산지검 동부지청이 동아ST를 리베이트 제공 혐의로 기소한 데 따른 조치다. 이 회사는 2009년 8월~2017년 3월 162개 품목(비급여 18개 품목)의 판매를 늘리기 위해 약 54억7000만원 상당의 사례비를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회사 측은 "이번 행정처분에 상당한 쟁점 사항이 있어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과 행정소송 등 사법 절차를 밟기로 했다"며 "이번 행정처분의 부당성과 불합리성에 대해 적극적으로 소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