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미국 오스틴시, 달라스시와 경제 교류 협력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명시 대표단이 자매도시인 오스틴시를 방문해 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했다(박승원 광명시장과 스티브 아들러 오스틴시장). / 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 대표단이 자매도시인 오스틴시를 방문해 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했다(박승원 광명시장과 스티브 아들러 오스틴시장). / 사진제공=광명시

광명시(시장 박승원) 대표단이 자매도시인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시 및 달라스시 등을 3월 11일부터 17일까지 7일간 방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광명시 자매도시인 오스틴시에서 북미 최대의 IT·엔터테인먼트 행사인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2019(SXSW 2019)에 광명시장을 초청함에 따라 이뤄졌다.

광명시 대표단은 오스틴시를 방문하여 스티브 아들러 오스틴시장과 만나 홈스테이 및 문화생활을 나누는 청소년교류, 양 도시 축제기간 중 문화예술단 교류, 공무원을 상호 파견하는 공무원 교류 등에 대하여 논의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대한무역진흥공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지원해 SXSW 2019 무역박람회에 참여한 대한민국의 스타트업 청년기업가들을 만나 사업설명을 듣고 청년창업 육성정책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

달라스시에서는 금년 하반기 KOTRA 달라스 무역관과 달라스 한인 상공회의소 주최로 미국 진출 소상공인 150만명이 참가하는 달라스 산업엑스포에 광명시 기업체를 초청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달라스시 오마르 나르바에즈 시의원과 만나 달라스시의 경제성장 및 기업지원에 대한 설명과 함께 향후 두 도시의 경제발전 기반 조성을 위해 협력하기로 논의했으며, 박승원 시장에게 달라스시 명예시민증을 전달하며 상호 우호관계에 대한 약속을 나누었다.

이어 달라스시 인근의 한인 밀집 거주지역으로 부상하고 있는 캐롤튼시(시장 케빈 팔코니)의 초청을 받아 시장 및 시의원 6명과 캐롤튼시의 경제성장 원동력 및 일자리창출, 기업혜택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향후 두 도시가 상생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이외에도 시 대표단은 오스틴시와 달라스시의 공공도서관, 어린이박물관, 공원 등을 방문해 장애, 비장애 구분 없이 모든 아동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을 둘러보고, 이를 광명시 어린이놀이터와 건립 예정인 복합문화시설에 적용하는 방안을 찾기로 했다.

 

광명=김동우
광명=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