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박스 단 ‘쓰파라치’가 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에 블랙박스를 달고 불법투기 단속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용인시
차에 블랙박스를 달고 불법투기 단속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용인시

앞으로 용인에서  쓰레기를 버리면 블랙박스를 단 ‘쓰파라치’에 적발될 수 있다.  쓰파라치는 쓰레기와 파파라치를 합성해 만든 단어로 최근 종종 쓰이고 있다.

용인시는 블랙박스를 활용해 도로 위 쓰레기 불법투기를 단속하는 ‘도로환경감시단’ 300명을 22일까지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차량에 블랙박스를 설치한 운전자를 활용해 쓰레기 불법투기 행위를 단속하고 예방하기 위해서다.

도로환경감시단은 위촉 후부터 10월 말까지 도로 상 무단투기 행위를 예방‧단속하고 가로 시설물 및 도로표지판 파손 등 도로 시설물에 대해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게 된다.

시는 감시단원이 쓰레기 무단투기 현장을 담은 블랙박스를 제출하면 관련 조례에 따라 신고 포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감시단 활동을 희망하는 사람은 시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나 추천서를 내려 받아 작성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용인시 도시청결과에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효과적으로 쓰레기 불법투기를 단속하고 예방하기 위해 감시단 운영이라는 수단을 도입했다”며“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마련한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김동우
용인=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0.56상승 5.611:26 06/18
  • 코스닥 : 1013.41상승 9.6911:26 06/18
  • 원달러 : 1132.60상승 2.211:26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1:26 06/18
  • 금 : 72.35하락 0.4311:26 06/18
  • [머니S포토] 투신 시민구한 환일고3 '재난현장 의로운 시민' 시장 표창
  • [머니S포토] 제20차 일자리위원회, 한자리에 모인 정부·노동·재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투신 시민구한 환일고3 '재난현장 의로운 시민' 시장 표창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