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봄 5G 프로야구 만난다

 
 
기사공유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프로야구 개막일인 23일에 맞춰 경기를 실감나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5GX 프로야구’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이번 서비스를 통해 5세대 이동통신(5G) 시대에 본격화할 대용량 미디어, VR 기술 등을 프로야구 콘텐츠에 접목해 고객들이 어디에서나 생생하게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 계획이다. 5GX 프로야구 서비스는 SK텔레콤의 OTT서비스 ‘옥수수’ 내 별도의 프로야수 메뉴를 통해서도 제공된다.

이번 서비스는 5G의 특성을 활용한 중계가 특징이다. 경기장 전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5GX 와이드뷰’를 비롯해 원하는 부분을 고화질 그대로 확대하는 ‘핀치 줌’, 홈·1루·3루 방향에서 영상을 볼 수 있는 ‘멀티앵글’ 기능도 제공한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4월 중 5G 스마트폰 상용화에 맞춰 ‘5GX 와이드 뷰’ 영상 화질을 6K에서 12K 급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원하는 장면을 바로 다시 볼 수 있는 리플레이 기능도 도입할 계획이다. 이를 활용하면 중계 중 특정 부분을 자세히 돌려보는 게 가능해져 아웃/세이프, 페어/파울 여부 등을 방송사 리플레이 화면보다 더 먼저 알 수 있다.

SK텔레콤은 모바일 전송 기술인 T라이브스트리밍(TLS) 기술을 활용해 한발 빠른 중계방송도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타사 대비 3~15초 더 빠른 수준으로 지연을 단축하면서도 화질을 풀HD급으로 업그레이드해 제공한다.

또 SK텔레콤은 실시간 중계 중에 마음대로 이전 장면으로 돌려 볼 수 있는 ‘타임머신’ 기능을 비롯, 10개 구단 전 경기를 동시에 시청할 수 있는 ‘멀티 뷰’ 기능도 제공한다. 아울러 ‘응원팀 알림’, ‘뉴스’ 기능도 제공해 야구팬이 원하는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다.
옥수수 중계화면.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고화질 VR 영상에 대한 실시간 스트리밍을 비롯, 전용 플레이어를 통한 360도 4K 영상 시청, 입체감을 느낄 수 있는 3D VR 영상 시청을 통한 몰입감 극대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양맹석 SK텔레콤 5GX MNO사업그룹장은 “5GX 프로야구 서비스를 필두로 5G를 활용해 각종 스포츠 경기를 훨씬 다채롭게 즐길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이외에도 5G 스마트폰 상용화에 맞춰 5G 기반의 다양한 미디어·VR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