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의·장자연 사건, 국민 71.7% "특검 도입해야"… 한국당 지지층은 찬반 '팽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 제공: 리얼미터
/그래픽 제공: 리얼미터

검찰과거사위원회 진상조사단이 조사 중인 '김학의·장자연' 사건에 대해 국민 10명 중 7명이 특별검사제도(특검) 도입을 찬성한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김학의·장자연 사건에 특검도입 찬반 여부를 조사한 결과 '특권층 연루와 수사기관의 은폐·축소 정황이 있으므로 특검 도입에 찬성한다'는 여론이 71.7%에 달했다. '검찰이나 경찰 수사로도 충분하므로 특검 도입에 반대한다'는 여론은 17.0%, '모름/무응답'은 11.3%에 그쳤다.

또 이념·정당·연령·지역과 관계없이 특검에 찬성하는 여론이 지배적이였지만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찬성 39.2%, 반대 38.0%로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리얼미터는 이 같은 결과와 관련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 비리 의혹'에 대한 검찰의 무혐의 처분, 버닝썬과 경찰의 유착 의혹 등 기존 수사기관에 대한 신뢰가 떨어지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