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거미x마마무, 고막 녹이는 꿀보이스 조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거미와 마마무가 컬투쇼 특선 라이브 코너에 출연했다. /사진=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거미와 마마무가 컬투쇼 특선 라이브 코너에 출연했다. /사진=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거미가 '컬투쇼'에서 고막을 녹이는 꿀보이스를 자랑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특선 라이브' 코너에는 최근 앨범을 발표한 거미와 마마무가 게스트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거미는 신곡 '혼자'의 라이브를 선보였다. 무대 후 거미는 "(신곡 '혼자'를) 커버하신 분들이 벌써 계신다. 다 자기 스타일로 잘 부르시더라. 진짜 쉽게 부를 수 있다"고 말하자 DJ 김태균은 "이걸 어떻게 쉽게 부르냐"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거미의 신곡 '혼자'는 애절한 발라드로 누군가와 함께 있지만 혼자 있는 것 같고 외로운 마음을 표현한 곡. 배우 조정석과의 행복한 신혼생활 중에 어떻게 이런 감정을 잡냐는 질문에 거미는 "노래하는 동안에는 그 상황이 돼야 한다. 배우들이 연기하듯이 그렇게 노래한다. 그동안은 그 주인공이 됐다고 생각한다"며 팁을 전수하기도 했다.

거미에 이어 마마무도 새 앨범 '고고베베'를 소개했다.

마마무 솔라는 신곡 '고고베베'에 대해 "'고고베베'라는 단어가 신조어인데 김건모 선배님의 '짱가' 속 가사인 지지배배에서 모티브를 얻었다"고 전했다. 솔라와 문별은 직접 작사에도 참여했다고.

거미는 "마마무와 함께 방송하는 건 처음이다. 개인적으로 너무 좋아하고 응원하는 친구들"이라고 밝혔다.

이어 마마무와 인연이 있다고 언급하며 "데뷔 전, 마마무 제작자인 김도훈씨가 저와 뗄레야 뗄 수 없는 사이라 마마무와 만난 적이 있다. 김도훈씨가 제 히트곡 대부분을 써주셨다"고 덧붙였다. 또 "(마마무) 네명이서 직접 안무도 짜고 데뷔 전부터 너무 잘했다"고 거듭 칭찬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23:59 01/20
  • 금 : 55.19상승 1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