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피오, 양세종에 심쿵한 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투4 피오. /사진=KBS2TV 제공
해투4 피오. /사진=KBS2TV 제공

‘해투4’ 피오가 양세종에게 심쿵했던 사연을 전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늘(2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도플갱어’ 특집으로 박희순-진경-황우슬혜-윤보라와 스페셜 MC 피오가 출연해 화끈한 입담으로 안방을 들썩일 예정이다.

이날 피오는 양세종과의 특별한 인연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피오와 양세종이 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함께 출연하며 두터운 친분을 쌓았던 것.

특히 피오는 “양세종 형이 직접 만든 카라멜을 선물하겠다며 내가 촬영장에 올 때까지 카라멜을 손에 꼭 쥐고 기다렸다”며 양세종의 다정다감한 면모를 공개했다. 심지어 피오는 “내가 여자였다면 심쿵했을 것”이라고 덧붙여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어 피오는 동갑인 박보검과 드라마 ‘남자친구’를 통해 친해졌다며 또 다른 절친을 공개했다. 피오는 “박보검이 공연도 직접 보러 오고 공연 마지막 날엔 응원 문자도 보내줬다”며 문자 내용을 공개해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는 후문이다.

이에 질세라 박희순도 뜻밖의 절친 스토리로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그는 “동갑인 유해진과 39세의 마지막 날을 함께 보냈다”고 전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박희순은 “유해진이 당시 솔로였던 나를 위로해주러 왔다. 둘이서 모자를 쓰고 사람 많은 곳으로 놀러갔는데 유해진의 하관 때문에 바로 들켰다”며 깨알 에피소드를 덧붙여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에 피오와 박희순이 직접 들려 줄 특별한 절친 풀스토리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6.49상승 3.8312:21 01/20
  • 코스닥 : 975.85상승 18.112:21 01/20
  • 원달러 : 1100.00하락 2.912:2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2:21 01/20
  • 금 : 55.19상승 112:21 01/20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文정부 3개부처 개각…문체부 박양우 후임 '황희' 재선 의원 내정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비은행권 대상 외화유동성 모니터링 지표 도입"
  • [머니S포토] 환경 장관 후보 청문회 참석한 '한정애'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