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김은경 전 장관 구속영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검찰이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받고 있는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동부지검은 지난 22일 이날 오후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김 전 장관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김 전 장관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오는 25일 오전 10시30분 서울동부지법 박정길 영장전담 부장판사가 진행할 예정이다.

김 전 장관은 환경부 산하 공공기관의 임원 24명의 명단을 만들고 사표 등 동향을 파악토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이들에게 사표 제출을 강요한 혐의도 받고 있다.

김 전 장관은 지난 1월 검찰 소환 조사 당시 의혹을 부인하면서 사실상 청와대 지시를 받은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검찰 수사를 받아 구속영장이 청구된 전직 각료는 김 전 장관이 처음이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2.81하락 10.3515:30 12/07
  • 코스닥 : 718.14하락 1.315:30 12/07
  • 원달러 : 1321.70상승 2.915:30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5:30 12/07
  • 금 : 1782.40상승 1.115:30 12/07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