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몰카 증거인멸 정황 포착… 뭐 숨기려고 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승줄에 묶인 정준영. 그는 성관계 동영상을 몰래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에다 증거인멸 정황까지 드러나게 됐다. /사진=이기범기자
포승줄에 묶인 정준영. 그는 성관계 동영상을 몰래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에다 증거인멸 정황까지 드러나게 됐다. /사진=이기범기자
성관계 동영상을 몰래 촬영·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가수 정준영(30)이 휴대전화에 담긴 증거를 인멸한 새 정황이 드러났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22일 오후 구속 후 처음으로 정씨를 불러 추가 범행과 증거인멸 의혹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정씨는 지난 14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당시 휴대전화 3대를 임의 제출한 바 있다.

정씨는 카카오톡 대화 내용이 이미 공개된 이른바 '황금폰'과 가장 최근 사용한 휴대전화는 그대로 냈지만 나머지 한 대는 공장 출고 상태로 되돌리는 '초기화' 작업을 거쳐 증거 인멸 정황이 포착됐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 휴대전화 데이터를 복구하는 데는 실패했다. 경찰은 이 휴대전화에 추가 범행 증거가 담겨있을 수 있다고 보고 정씨를 상대로 휴대전화를 실제 사용한 시기, 초기화한 시점과 동기 등에 대해 캐묻고 있다.

정씨는 빅뱅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 등과 함께 있는 카카오톡 대화방 등에 불법 촬영한 것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구속영장이 발부된 후 서울 종로경찰서에 입감된 정씨는 이날 오후 1시30분께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상의는 티셔츠에 정장을 걸치고 하의는 트레이닝복 바지를 입은 채로 나타난 정씨는 구속 후 첫 심경을 묻자 "죄송하다"고 답했다. 이어 피해자와 국민들에게 할 말이 없느냐는 질문에 답하지 않고 조사실로 이동했다.

경찰은 또 클럽 버닝썬 내에서 촬영된 또 다른 성관계 동영상이 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이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경찰은 앞서 구속된 버닝썬 직원 A씨가 다른 직원 B씨의 성관계 장면을 찍었다는 진술을 또다른 직원 C씨로부터 확보했다. 이에 이 동영상을 찾기 위해 A와 B씨의 휴대전화와 이동식 저장매체(USB) 등을 압수해 분석 중이다.

B씨는 구속된 A씨가 찍은 성 관련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로 입건됐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70상승 22.0711:16 06/16
  • 코스닥 : 998.28상승 0.9111:16 06/16
  • 원달러 : 1117.80상승 0.811:16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1:16 06/16
  • 금 : 71.79하락 0.2211:16 06/16
  • [머니S포토] '대선출마' 양승조 "결혼제도 개선, 양극화 등 위기 극복"
  • [머니S포토] 與 교섭단체 대표연설, 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기아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9' 출시…가격은 5694~7608만원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국민의힘 지도부
  • [머니S포토] '대선출마' 양승조 "결혼제도 개선, 양극화 등 위기 극복"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