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개막전 선발 중책… 그레인키와 맞대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DB.
사진=뉴시스 DB.
류현진(32·LA 다저스)이 한국인 투수로는 박찬호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메이저리그(MLB) 정규시즌 개막전에 선발 등판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의 23일(한국시간) 보도에 따르면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류현진을 개막전 선발 투수로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류현진은 오는 29일 오전 5시10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개막전에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오르게 됐다. 상대 선발은 옛 동료인 잭 그레인키다.

류현진은 올해 미국 무대에서 7번째 시즌을 맞이한다.

한국인 투수가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개막전 선발 마운드에 오르는 것은 박찬호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17년 만이다. 박찬호는 2001년 LA 다저스, 2002년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개막전에 선발 등판했다.

류현진은 지난해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월드시리즈 2차전에 선발 등판해 한국인 투수 최초로 월드시리즈 선발 마운드에 올랐다.

다저스의 당초 에이스인 클레이튼 커쇼가 개막전 선발 투수로 나설 전망이었지만 지난달 중순 왼쪽 어깨 염증 진단을 받았다. 또 다른 후보였던 워커 뷸러는 지난해 많은 이닝을 소화해 관리 차원에서 지난 20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와 시범경기에 처음 등판했고 리치 힐은 왼쪽 무릎 부상으로 2주 결장 진단을 받았다.

류현진은 지난해 사타구니 부상으로 15경기 선발 등판에 그쳤으나 7승 3패 평균자책점 1.97으로 에이스 면모를 과시했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1.93상승 15.8313:36 06/25
  • 코스닥 : 1017.24상승 4.6213:36 06/25
  • 원달러 : 1129.10하락 5.813:36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3:36 06/25
  • 금 : 73.73상승 0.313:36 06/25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