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주, 5월의 신부 된다… 상대는 동갑내기 일반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주.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가수 주.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가수 주(JOO·정아린·30)가 오는 5월 웨딩마치를 울린다.

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입장을 통해 "주가 5월4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주의 예비신랑은 동갑내기 비연예인이며 1년 전 친한 언니의 소개로 인연을 맺어 연애를 시작하자마자 결혼 이야기가 나와 순조롭게 결혼까지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예식은 예비신랑이 비연예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과 친지분들,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예비신랑에게 누가 될까 조심스럽게 진행하다 보니 갑작스럽게 팬들에게 결혼 소식을 알리게 된 점 깊은 양해 부탁드린다. 새 출발을 앞둔 주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주는 지난 2008년 '남자 때문에'로 데뷔한 이후 드라마, 뮤지컬, 영화 등 다방면에서 활동했다. 그는 2015년 울림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주의 친동생은 그룹 비투비의 정일훈이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