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와 우호교류 협약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남 양산시(시장 김일권, 오른쪽)는 지난 27일 양산시청 3층 소회의실에서 미르자에프 파르하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장과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양산시
경남 양산시(시장 김일권, 오른쪽)는 지난 27일 양산시청 3층 소회의실에서 미르자에프 파르하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장과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양산시
경남 양산시(시장 김일권)는 지난 27일 양산시청 3층 소회의실에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와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김일권 시장과 미르자에프 파르하드 시장, 아코비로프 수크로브 부시장, 아르카디 콘스탄티노비치 김 경제인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두 기관 기업의 유익한 투자 촉진 지원, 기술협력을 위한 호혜적 지원 등 다방면의 교류에 적극 협조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협약 체결 배경은 관내 기업인 ㈜BK 메디케어(대표자 박영준)의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 현지공장 조성에 따른 고마움의 뜻으로 오는 30일 용당산단의 ㈜BK 메디케어 신축공장 준공식에 참석차 내한하여 양산시와 경제·사회 ·문화 등에 관한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하게 되었다.

또한 양기율시장 일행은 28일 오전 11시 상공회의소(회장 조용국)에서 우리시 중소기업 대표들과 간담회 개최 후 관내 강소기업체인 쿠쿠전자, 넥센타이어, 송월 등을 방문, 양산시 기업들의 우수한 기술력과 선진 시스템, 그리고 양기율시의 풍부한 노동력과 잠재적 거대시장 등 다양한 분야의 상호 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현 정부의 신북방정책에 발맞추어 성장잠재력이 풍부한 우즈베키스탄 양기율시와 우호협력 체결을 계기로 다양한 분야에서 민관의 동반자 관계를 구축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러시아와 중앙아시아의 거점 수출시장을 개척하여 우수한 관내 기업 제품들이 신규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였고, 이는 관내 기업들의 기업환경 개선 및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양산=김동기
양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2.11상승 4.8912:54 05/26
  • 코스닥 : 879.04상승 6.3512:54 05/26
  • 원달러 : 1265.90상승 1.312:54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2:54 05/26
  • 금 : 1846.30하락 19.112:54 05/26
  • [머니S포토] 이재명 "새 정부 들어서면서 민영화 악몽이 되살아나"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이재명 "새 정부 들어서면서 민영화 악몽이 되살아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