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20주째 하락… 여전한 매수심리 위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내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서울시내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서울 아파트값이 대출규제 등 하방 압력 요인에 따라 20주째 하락세를 이어갔다.

28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3월 넷째주(25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 조사 결과에 따르면 매매가가 0.10% 하락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는 지난주 대비 하락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08%→ -0.09%)은 하락폭 확대, 서울(-0.10%→ -0.09%)은 하락폭 축소, 지방(-0.08%→ -0.11%)은 하락폭이 확대(5대 광역시 –0.06%→ -0.09%, 8개도 –0.09%→ -0.12%, 세종 –0.08%→ -0.11%)됐다.

서울(-0.10%→ -0.09%)은 시장 불확실성으로 매수심리가 여전히 위축된 가운데 정부 규제정책과 대출규제 등 다양한 하방요인으로 대다수 단지에서 가격 조정이 이어지며 20주 연속 떨어졌다.

강남 11개구(-0.13%→ -0.11%)의 경우 강남·서초·송파·강동 등 강남 4구(-0.07%)는 대다수 단지에서 내림세가 이어졌다.

양천구(-0.25%), 영등포구(-0.14%)는 투자수요가 몰렸던 재건축 및 대단지아파트 매물 증가로, 강서구(-0.14%)는 김포·파주 등 인근으로의 수요 유출로 하락폭이 확대됐다.

강북 14개구(-0.07%→ -0.07%)의 경우 종로구·강북구는 눈치 보기 장세가 이어지며 보합 전환됐지만 노원구(-0.11%), 용산구(-0.11%), 마포구(-0.09%) 등 그 외 지역은 투자 수요가 몰렸던 대단지나 비역세권 구축 위주로 호가 하향 조정된 매물이 누적되며 모두 떨어졌다.

시도별로는 ▲전남 0.03% ▲인천 0.01% ▲광주 0.01% 상승, 울산(-0.23%), 충북(-0.19%), 전북(-0.18%), 부산(-0.16%), 경북(-0.14%), 충남(-0.14%), 제주(-0.13%) 등은 하락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