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청도 ‘소싸움’ 관광지 연계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7일 열린 청도군 현장간담회 이후 방문한 새마을운동 기념공원에서 이철우 도지사(사진 앞줄 세번째)가 현안을 설명 듣고 있는 모습. /사진=경상북도 제공.
지난 27일 열린 청도군 현장간담회 이후 방문한 새마을운동 기념공원에서 이철우 도지사(사진 앞줄 세번째)가 현안을 설명 듣고 있는 모습.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북도는 지난 27일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청도군을 방문해 새바람 행복경북의 도정방향을 공유하고 도민들의 다양하고 생생한 목소리를 도정에 반영하기 위해 찾아가는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청도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번 소통 간담회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승율 청도군수, 박기호 청도군의회 의장, 경상북도의회 의원, 청도군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대표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참석자들과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질의,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고, 경북 농민사관학교 청도분교 설치, 농산물 공동선별장 건립 등 청도군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간담회를 마친 후 화양읍 삼신리에 위치한 국내 유일의 상설 소싸움 경기장인 청도 소싸움경기장을 찾아 전통 민속 소싸움과 경기장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운영상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는 한편 프로방스, 용암온천 등 주변 관광지와 연계한 테마 관광지 조성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어 청도읍 신도리에 건립된 새마을운동 발상지 기념공원을 방문해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전시시설과 새마을시대촌, 기억의 벽, 새마을상징마당, 공동빨래터 등 테마 체험시설을 돌아보면서 우리나라 경제발전의 토대가 된 새마을 운동 정신의 활성화 및 세계화 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대화를 나눴다.

이철우 도지사는 “청도군을 방문해 국내 유일의 소싸움경기장과 연계한 관광상품 개발로 지역 경제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면서 “현장에서 만난 지역민들의 고민과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47.60상승 1.3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