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절리나 졸리,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 합류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젤리나 졸리. /사진=뉴시스
안젤리나 졸리. /사진=뉴시스
‘아이언맨’과 ‘캡틴아메리카’를 두고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와 크리스 에반스 외에 다른 인물을 떠올리는 사람이 있을까. 이들은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를 대표하는 캐릭터를 통해 대체 불가능한 존재감을 뽐냈다. 만약 여기에 앤절리나 졸리가 합류한다면? 콘텐츠업계에 따르면 마블과 앤절리나 졸리가 ‘마블 이터널스’ 출연을 두고 협상을 진행중이다.

마블 이터널스는 잭 커비가 1976년 발표한 코믹스로 불사의 종족 ‘이터널스’의 이야기를 담았다. 마블은 이터널스를 통해 세계관을 확장할 예정이며 2017년 <더 라이더>를 연출한 클로이 자오에게 메가폰을 맡겼다. 지난해 5월부터 각본작업에 들어간 <이터널스>는 내년 11월 개봉을 목표로 제작을 준비중이다.

앤절리나 졸리가 맡을 역할은 세르시, 티에나, 엘리시어스 등으로 압축됐다. 원작에서 이터널스는 불멸의 천계에 의해 창조된 종족으로 그려진다. 이터널스는 <어벤저스: 엔드게임>,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이후 차기 MCU의 정체성을 이어갈 후속작이다. MCU내 최강의 악당 ‘타노스’가 등장하며 관련 에피소드가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마블이 다음달 <어벤저스: 엔드게임>을 끝으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크리스 에반스와의 계약을 종료하는 만큼 차기 MCU의 마스코드로 앤절리나 졸리가 낙점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 0%
  • 0%
  • 코스피 : 2600.24하락 413:52 05/16
  • 코스닥 : 857.36상승 4.2813:52 05/16
  • 원달러 : 1284.30상승 0.113:52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3:52 05/16
  • 금 : 1807.40하락 16.413:52 05/16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김은혜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 [머니S포토] 尹 대통령 "59.4조 추경, 소상공인 손실 온전히 보상할 것"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