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軍검문소에 RFID 시스템 설치… 주민차량 검문 없이 통과

민북지역 주민차량 별도 검문 없이 통과... 주민 불편 해소 기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광역시 강화/사진제공=강화군청
인천광역시 강화/사진제공=강화군청
강화군은 민북지역 주민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하점면 이강사거리 軍검문소에 RFID 시스템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지난 28일 밝혔다. 

RFID 시스템이란 출입간소화 자동통제시스템으로 민북지역 주민차량이 검문소 통과 시 시스템에서 차량번호를 자동 인식해 별도 검문 없이 통과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현재 이강검문소는 48번국도 개통으로 이강사거리 일대 차량 통행량이 증가하면서 극심한 차량정체에 따른 인근 민북지역 주민들의 불편이 상당하다. 군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1차로 검문소 위치를 80m 후방으로 이전했으나, 여전히 주민들의 불편은 해소되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해병대제2사단에서는 지난해 4분기 강화군 통합방위협의회 안건으로 이강사거리 軍검문소에 RFID 시스템 설치를 건의했고, 군은 이를 올해 예산에 적극 반영하게 됐다. 현재 설치공사를 발주한 상태로 5월 초 설치완료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RFID 시스템 설치로 이강검문소를 상시 출입하는 지역주민의 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예상되며, 앞으로도 검문소 이전 등 민북지역 주민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