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신창재·윤열현 각자 대표체제 전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왼쪽)과 윤열현 사장 / 사진=교보생명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왼쪽)과 윤열현 사장 / 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이 윤열현 신임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하면서 신창재 회장, 윤열현 사장의 각자 대표체제로 전환했다.

교보생명은 29일 열린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에서 윤열현 보험총괄담당 사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윤 사장은 지난 7일 신창재 회장에 집중된 업무를 분담하고 마케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보험총괄담당 사장으로 선임됐다. 당시엔 대표이사로 선임되지 않았지만 이번 주총에서 대표를 맡게 됐다.

윤 사장은 1958년생으로 조선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원에서 무역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1982년 교보생명 입사 후 지점장, 영업지원팀장, FP본부장 채널기획팀장, 마케팅담당, FP채널담당 부사장 등을 현장을 두루 경험했다.

신 회장은 디지털혁신을 통한 신사업 진출 등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미래 먹거리 전략에 주력하고 윤 사장은 보험영업 활성화와 회사 경영의 내실 다지기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회사 각 부문의 중요 의사결정은 신 회장과 윤 사장이 공동으로 결정할 것”이라며 “일상적인 의사결정은 윤 사장이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9.31상승 3.1809:08 08/06
  • 코스닥 : 1059.08하락 0.4609:08 08/06
  • 원달러 : 1142.70하락 109:08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09:08 08/06
  • 금 : 68.80하락 2.5709:08 08/06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