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응급실 가면서까지 팬미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해인 응급실. /사진=임한별 기자
정해인 응급실.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정해인이 '팬미팅'을 앞두고 응급실에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1일) 오전 정해인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정해인이 감기몸살로 인해 지난 3월 30일 팬미팅 전 응급실에 다녀왔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에만 몸 상태가 조금 안 좋았다. 지금은 건강이 많이 호전됐다"면서 "응급실에 다녀온 후 현재는 문제없이 드라마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해인은 지난 3월 30일 '첫사랑'이란 타이틀로 팬미팅을 가졌다.

한편 정해인은 오는 5월부터 방영되는 MBC 드라마 ‘봄밤’을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올 여름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개봉도 앞두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