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서인, '조두순 사건 희화화' 사과… "상처 드려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만화가 윤서인./사진=윤서인 페이스북 캡처
만화가 윤서인./사진=윤서인 페이스북 캡처

극우 성향의 만화가 윤서인이 '조두순 사건 희화화'와 관련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윤서인은 지난달 31일 페이스북에 "서울중앙지법 민사조정 합의안에 따른 '조두숭' 웹툰 관련 사과문"이라는 게시글을 남겼다.

그는 "저는 2018년 2월 23일 천안함 폭침 사건의 주동자로 알려진 김영철이 정부의 환대를 받으며 초청된 세태를 비판하기 위해 국민적으로 널리 알려진 사건의 실제 피해자 가족을 연상시킬 수 있는 '조두숭'을 소재로 비유한 웹툰을 그렸다"며 "상기 웹툰으로 인하여 본의 아니게 피해자 본인과 가족들에게 상처를 드리게 된 점을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윤서인은 댓글에 "위 건에 대해 저는 일체 언급을 하지 못하게 되어 있다. 기자 여러분들께서는 인터뷰 요청을 자제해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윤서인은 지난해 2월 아동 성폭행범인 조두순을 희화화한 캐릭터를 웹툰에 등장시켜 논란이 됐다. 해당 만화에는 한 남성이 다른 남성을 소개하며 “딸아, 널 예전에 성폭행했던 조두숭 아저씨 놀러 오셨다”고 언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소개된 남성은 “우리 OO이 많이 컸네. 인사 안 하고 뭐하니?”라고 말했고 뒷모습만 나온 딸은 벌벌 떨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그림 아래는 ‘전쟁보다는 역시 평화가 최고’라는 글이 함께 게재됐다.

이에 조두순 사건 피해 가족은 윤서인을 명예훼손과 모욕죄 혐의로 고소했고 윤서인은 지난 21일 피해자 측에 2000만원의 손해배상액을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23:59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23:59 05/20
  • 원달러 : 1270.70상승 2.623:59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23:59 05/20
  • 금 : 1842.10상승 0.923:59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