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 산불… 밤새 확산돼 "피해면적 13ha 이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운대 산불. /사진=뉴스1(남부지방산림청 제공)
해운대 산불. /사진=뉴스1(남부지방산림청 제공)

부산 해운대서 발생한 산불이 밤샘 진화작업에 이어 날이 밝자 헬기가 대량으로 투입돼 총력 진화작업이 펼쳐지고 있다. 부산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3일 오전까지 소방대원과 의용소방대, 구·군 직원 등 1700여 명이 화재현장에 투입돼 밤샘 진화작업을 펼쳤다.

해운대 산불은 운봉상 정상 쪽으로 번지면서 산림 13㏊(오전 6시 기준) 상당이 소실된 것으로 부산소방은 추산했다.

소방 당국은 오늘(3일) 오전 6시 다시금 헬기 진화작업에 나섰다. 부산소난재방본부 관계자는 "일출과 함께 헬기 18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시작했으며, 오전 7시 현재 80% 정도 진화된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인명피해는 없다"며 "약 1시간 내로 불길을 잡고 오전 중 진화작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불은 지난 2일 오후 3시 18분께 부산 해운대구 반송동 동부산대학교 뒤 운봉산 입구에서 시작됐다. 불이 나자 부산소방본부는 대응1단계를 발령했고, 이어 오후 5시 26분께 대응2단계로 격상했다.

불은 불씨가 강풍을 타고 소방 저지선을 넘어가 크게 확산되면서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번 대형 산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아직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부산소방은 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가 완료되면 신고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