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자원회수시설 주변 환경, '이상 없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원회수시설 전경. / 사진제공=수원시
자원회수시설 전경. / 사진제공=수원시
수원시는 자원회수시설이 분야별 환경기준을 모두 충족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수원시는 지난해 3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 동안 자원회수시설(쓰레기소각장) 주변 지역의 ‘환경상영향조사’를 시행했다. 환경상영향조사는 자원회수시설이 주변 지역에 미치는 영향을 정기적(3년)으로분석하는 것이다. 

수원시는 자원회수시설 반경 1km 이내 인구밀집도가 높은 대상 지역(12곳)의계절별 환경을 측정했다. 조사 결과 수원시 자원회수시설은 대기질, 토양, 소음·진동, 악취 등 분야별 환경기준을 모두 통과했다. 미세먼지·초미세먼지·이산화질소·아황산가스·오존등 8개 대기질 부문 모두 환경기준치 이하였다.

자원회수시설 배출 물질이 실제 대기에 끼진 영향은 0~0.917%로 미미한 것으로 확인됐다. 카드뮴·구리·비소·수은등 토양오염 우려 물질 7개 항목과 암모니아·황화수소등 악취 부문 3개 항목 역시 모두 환경기준치 이하로 검출되거나, 검출되지 않았다.

소음·진동 부문은 낮·밤소음과 주간·심야 진동으로 나눠 측정한 결과 소음과 진동 모두 환경 기준치보다 낮았다. 항목별 자세한 환경상영향조사 결과는 수원시 자원회수시설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환경영향조사를 하고, 철저하게 시설을 관리해 자원회수시설로 인한 환경오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는 지난 1일 자원회수시설 시청각실에서 지역주민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원회수시설 환경상영향조사 결과와 시설 대보수 사업 추진현황을 알렸다. 수원시는 2023년까지 사업비 1300억여원을 투입해 소각시설과 대기오염을 방지하는 환경처리 시설을 개선할 계획이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