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산업 대외경쟁력 추락… 중국에도 크게 밀려 10위권 밖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나라 건설산업의 국제 경쟁력이 갈수록 퇴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우리나라 건설산업의 국제 경쟁력이 갈수록 퇴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지난해 국내 건설산업의 대외 경쟁력이 중국에도 크게 밀리며 조사 이후 처음으로 10위권 밖으로 밀려나는 수모를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말 한국건설기술연구원(건기연)이 작성한 ‘건설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평가를 통한 해외건설 빅(Big) 이슈 개발(Ⅲ)’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 건설산업의 2018년 국제 경쟁력 순위는 조사 대상 20개국 중 12위다.

우리나라 건설산업이 글로벌 경쟁력 평가에서 순위 10위 밖으로 밀려난 건 건기연이 관련 조사를 시작한 2011년 이후 처음이다. 순위는 ▲2016년 6위 ▲2017년 9위 ▲2018년 12위로 매년 하락세다.

국제경쟁력 1위는 설계능력이 탁월한 미국으로 나타났다. 이어 ▲중국 ▲스페인 ▲독일 ▲영국 ▲캐나다 등이 뒤를 이었고 일본이 7위로 전년보다 한 단계 상승했으며 8~10위는 네덜란드 ▲오스트리아 ▲호주로 조사됐다.

우리나라의 설계능력은 미국과 큰 격차를 보였고 시공·가격경쟁력은 중국·인도에도 뒤졌다. 시공경쟁력은 중국이 1위, 우리나라는 10위였다. 설계경쟁력의 경우 미국이 1위, 우리나라가 13위며 가격경쟁력은 인도(1위)에 뒤진 7위로 나타났다.

건기연은 “우리나라가 후발주자의 저가공세에 따른 가격 경쟁과 선진국의 기술 경쟁 사이에서 이중고를 겪고 있다”며 “앞으로 차별화한 전략과 품질·안전·건설사업 관리역량 강화가 무엇보다 필요한 시점”이라고 진단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