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벚꽃축제, 귀가 걱정하지 마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의도 벚꽃축제. /사진=뉴시스
여의도 벚꽃축제. /사진=뉴시스

여의도 벚꽃 축제기간 동안 여의도를 경유하는 버스와 지하철 운행이 확대된다.


서울시는 오는 5일부터 11일까지 열리는 여의도 벚꽃 축제기간 동안 여의도 일대를 경유하는 27개 노선버스를 다음날 오전 1시 20분까지(차고지 방향) 연장 운행한다고 3일 밝혔다.


아울러 국회의사당을 경유하는 9호선은 축제기간 인파가 가장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6일과 7일 오후 2시부터 저녁 8시까지 하루 56차례 증회 운행한다.


여의도·여의나루역을 경유하는 5호선은 비상대기차량을 준비해 현장상황에 따라 필요시 증편한다.


축제와 관련한 구체적인 버스 막차 운행 정보는 서울교통정보센터 ‘토피스’ 홈페이지 또는 120 다산콜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올해도 지난해와 비슷하게 오후 시간대 최대 혼잡이 예상된다"며 "이 시간대를 피하면 보다 여유롭게 봄꽃을 감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