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산불로 긴급 상황인데… 국회 질의 당시 송석준 의원 “다다익선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지난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지난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청와대의 '재난 컨트롤타워'인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강원도 고성·속초 화재가 발생한 이후 3시간이 넘게 국회에 붙잡혀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야당 의원들을 향한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국회 운영위원회(운영위) 전체회의 청와대 업무보고는 지난 4일 오후 3시30분쯤 시작했다. 그리고 오후 7시50분쯤 정회를 하고 저녁식사 시간을 가졌다. 강원도 화재 소식은 오후 8시가 넘어 본격적으로 전해졌다. 그리고 오후 9시20분부터 운영위 회의가 재개됐다.

운영위 재개와 동시에 국회 운영위원장인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언론에 크게 보도되고 있는데, 고성 산불 문제를 청와대가 얼마나 파악하고 있는가"라고 정 실장에게 질의했다.

정 실장은 "저녁 7시30분쯤에 변압기에서 발화가 됐다. 고성군에서 시작됐다. 바람이 동향으로 불어서 속초 시내로 번졌다"고 답했다.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이 청와대로 긴급 복귀했으나 국가안보실을 책임지는 정 실장은 국회에 남아 있었다. 여당은 정 실장을 청와대로 복귀시키자고 했으나, 한국당 등 야당 의원들은 "한 번씩 질의를 할 때까지만 국회에 남아달라"고 요청했다. 정 실장은 이후 주로 야당 의원들의 질의를 받았다.

정양석 한국당 의원의 질의 시간에는 정 실장이 목소리를 높일 정도로 언쟁을 벌이기도 했다. 이를 계기로 여야 의원들 간 말싸움이 시작되며 수십 분의 시간이 흘렀다.

홍 원내대표는 오후 10시가 넘어서 "지금 고성 산불이 굉장히 심각한데, 정 실장이 위기대응의 총 책임자"라며 "(야당의원들에게 정 실장의 이석에 대해) 양해를 구했더니 '안 된다' 이러면서 시간을 보내고 있어서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모르겠다"며 "대형 산불이 생겨서 민간인 대피까지 하는데 그 대응을 해야 할 책임자를 이석할 수 없다고 하는 게 옳은지 모르겠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우리도 정 실장을 빨리 보내고 싶다. 안보실장이 부득이 (의원들이) 한 번씩 질문할 때까지 계시고, 관련된 비서관들은 모두 가도 된다고 했다"며 "(홍 위원장이) 순서를 조정해서 먼저 우리 야당의원들을 먼저 (질의)하게 했으면 조금이라도 빨리 갔을 것"이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마치 우리가 뭔가 방해하는 것인양 말하면 안 된다. 어쩌다 청와대 사람들을 보기 쉬운가. (올해) 처음 하는 업무보고니 그렇게 얘기하지 말라"고 했다.

이후 정 실장은 나 원내대표의 질의를 받고 답변을 했다. 홍 원내대표는 "정 실장에게 아직도 질의할 의원이 있나"라고 물었고, 역시 한국당의 강효상 의원이 "네"라고 답했다. 강 의원의 질의가 끝난 다음에는 같은 당의 송석준 의원이 손을 들었다. 송 의원은 "시간을 얼마나 드릴까요"라는 홍 원내대표의 말에 "다다익선이다"라며 웃었다.

송 의원은 10분 가까이 혼자 질의 시간을 끌어갔다. 마이크가 꺼졌는데도 정 실장을 향한 질의를 이었다. 홍 원내대표는 "너무하지 않나, 지금 얼마나 더 하는 건지 아시는가"라고 지적했다.

홍 원내대표는 "모니터를 한 번 켜시고, 속보를 좀 보시라"며 "지금 화재의 3단계까지 발령됐다. 전국적으로 번질 수도 있는 화재라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래도 계속 질의들을 하시겠나. 제가 볼 때는 이런 위기상황에는 책임자가 이석하게 해야 한다"며 "기본적인 그런 문제의식은 가져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만희 한국당 의원은 "보내주시죠"라고 했고, 정 실장은 오후 10시38분쯤 자리에서 일어섰다. 정 실장이 보고한 화재시간(오후 7시30분)에서 3시간이나 지난 시점이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