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 산불' 편의점 업계, 이재민 긴급구호 나서… 각종 구호물품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속초산불. 편의점 업계 긴급물품 지원. /사진=GS리테일
속초산불. 편의점 업계 긴급물품 지원. /사진=GS리테일

편의점업계가 강원도 산불로 대피한 주민들의 구호물품 지원에 발 빠르게 나서고 있다.

편의점업계는 5일 행정안전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핫라인을 구축하고 전국 곳곳에 포진하고 있는 점포 네트워크를 긴급 지원 거점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먼저 편의점 CU(씨유)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은 이날 강원도 물류센터에 보관돼 있는 응급구호세트와 2000여만원 상당의 생수, 라면, 생활용품 등의 구호물품을 가장 많은 대피 인원이 발생한 고성군으로 긴급 수송했다.

BGF리테일은 지난 2015년 행안부, (사)전국재해구호협회와 업무 협약을 맺고 전국 30여개 물류거점과 1만3000여개 점포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재난 예방 및 긴급구호체계'를 구축해 긴급 상황 발생 시 즉각 대응할 방침이다. 

GS25 등을 운영하는 GS리테일도 이날 행안부 등과 함께 속초생활체육관으로 생수, 컵라면, 간식, 화장지, 은박매트 등 생필품과 먹거리 1000인분을 지원한다.

한편 지난 4일 오후 7시쯤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 한 변압기에서 발생한 불이 야산으로 옮겨 붙었고 밤새 초속 20∼30m의 강한 바람을 타고 고성, 속초, 강릉, 망상까지 확산됐다.

이번 산불로 사망자와 수십명의 부상자가 발생했고 서울 여의도 면적과 맞먹는 산림 250㏊가 불에 탔다. 고성군과 속초시 주민 수천여명은 인근 중·고등학교와 체육관 등 임시주거시설로 대피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