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닷, 부모 귀국에 이은 '빚투 심경' 첫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래퍼 마이크로닷이 빚투 논란 이후 처음으로 심경을 밝혀 주목을 끈다. 


‘쨈이슈다’에 따르면, 마이크로닷은 많은 사람이 오가는 서울 강남의 카페에 모습을 드러냈다. 마이크로닷은 논란 후 방송활동을 중단, 그동안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마이크로닷은 지난 4월 8일 오후 서울 강남의 모처에서 유튜브 연예뉴스채널 '쨈이슈다' 취재진과 만나 “(피해자들에게) 변제를 하기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합의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마이크로닷이 ‘빚투’ 논란과 관련 직접 심경을 전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마이크로닷은 편안한 옷차림에 검정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상태였지만, 주변 시선을 크게 의식하지 않는 눈치였다고 한다. 앞서 8일 오후 사기혐의사건을 담당하고 있는 충북 제천경찰서는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귀국하자 공항에서 체포하고 제천경찰서로 압송했다.


한편 마이크로닷의 최근 근황과 심경이 담긴 자세한 영상은 오는 12일 오후 5시 유튜브 연예뉴스채널 ‘쨈이슈다’에서 공개된다.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