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WTI, 0.7%↓… 3거래일 만에 하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3거래일 만에 하락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배럴당 0.42달러(0.7%) 하락한 63.9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최근 WTI와 브렌트유가 각각 65달러, 71달러 선에 근접하면서 차익실현과 위험회피 영향에 따라 국제유가가 하락한 것으로 보인다.

안예하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최근 국제유가가 가파른 상승세 따른 차익실현과 미국과 유럽연합(EU)간의 무역갈등으로 위험 회피 성향이 강화됐다"면서 "또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이 감산을 연장할 필요 없다는 발언도 유가 하락에 요인으로 작용됐다"고 분석했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