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황하나 연예인' 루머에 입 연다… 긴급 기자회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유천. /사진=임한별 기자
박유천. /사진=임한별 기자

그룹 JYJ 멤버 박유천(32)이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에게 마약을 권유한 연예인 A씨로 지목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 긴급 기자회견을 연다.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10일 "현재 황하나 마약 수사 관련 연예인 A씨로 박유천이 지목되고 있어 이에 대해 입장을 밝히는 자리를 가지고자 한다"며 "이날 오후 6시에 기자회견을 연다"고 밝혔다.

앞서 황하나는 지난 2015년 지인에게 필로폰을 건네고 함께 투약한 혐의 등으로 서울종로경찰서에 입건됐으나 2017년 6월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고 이후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이 사실이 최근 언론을 통해 알려져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지난 4일 체포된 황하나는 경찰조사에서 마약 투약 혐의를 시인하며 “2015년 필로폰을 처음 투약한 이후 3년 동안 마약을 끊었지만 지난해 4월부터 연예인 A씨의 권유로 다시 마약을 하게 됐다”고 주장했다. 또 “A씨가 마약을 구해오거나 구해오라고 지시했으며 A씨가 잠든 사이에 강제로 본인에게 마약을 투약하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이를 두고 연예인 A씨가 과거 황하나와 공개 연애를 한 박유천이 아니냐는 의혹이 퍼진 상황. 박유천이 이번 기자회견을 통해 어떤 입장을 밝힐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