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호선 단전 사고, 한강 지하터널 균열이 원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8일 단전 발생으로 운행이 중단 됐던 5호선의 운행 재개를 알리는 모니터 화면. /사진=뉴시스 최동준 기자
지난 18일 단전 발생으로 운행이 중단 됐던 5호선의 운행 재개를 알리는 모니터 화면. /사진=뉴시스 최동준 기자
지난 18일 발생한 서울 지하철 5호선 광나루역-강동역 구간 단전 사고가 한강 밑 지하터널의 이상으로 발생됐을 수도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19일 서울교통공사 노동조합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58분께 5호선 광나루역에서 전차선이 단전되는 사고가 일어났다.

점검 결과 오전 11시51분쯤 광나루역 상선방향(마천, 상일동 방향)과 하선방향(김포공항 방향)의 비상방수문 낙하전차선이 탈락한 것이 확인됐다. 공사는 곧 바로 비상복구 작업에 들어가 오후 2시20분쯤 정상 운행됐다.

이와 관련해 노조는 보도자료를 내고 “5호선 단전사고는 공사 측의 주장이나 언론의 보도태도와 같이 ‘변전소에서 선로에 전기를 공급하는 과정에 이상이 생긴 것’, ‘변전소에 이상이 생겨 선로에 전력을 공급하지 못한 것’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노조는 “이번 사고는 한강 하저터널 구간에서 발생한 비상 방수문 낙하전차선 탈락사고로 전례를 찾아보기 어려운 드문 사고”라고 설명했다.

노조는 이어 “낙하전차선은 비상방수문(터널이 침수돼도 역사로 물이 진입하지 않도록 물리적으로 차단하는 시설)이 작동됐을 때 동작하는 시설로 감전과 침수, 수몰을 방지하기 위한 안전장치”라며 “따라서 안전장치인 낙하전차선이 작동한 이유를 밝히는 것이 사고 원인 규명의 핵심"이라고 밝혔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5:30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5:30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5:30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5:30 05/20
  • 금 : 1841.20상승 25.315:30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