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CCTV 통합관제센터' 범죄 발생률 감소 효과 '톡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포시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모습. /사진제공=군포시
군포시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모습. /사진제공=군포시
지난 11일 09시 11분, 전철 1호선 군포역 인근 화장실 앞에 쓰러져 있는 노인을 발견해 신고, 무사 귀가하게 되어 범죄예방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앞서 지난 10일 03시40분, 산본 1동 지역 상가 집기와 접촉사고를 낸 차량을 발견해 신고, 만취 음주운전자체포 지원검거에 기여해 더 큰 사고 위험으로부터 예방했다.


이보다 이틀 전인 지난 8일 00시05분, 전철1호선 당정역 앞에서 이상행동을 하며 배회하는 노인(치매환자)을 발견해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 실종과 위험방지에 기여했다.

군포시 '통합관제센터' CCTV 활약상이다. 군포시(시장 한대희)는 CCTV 통합관제센터가 지역 내 범죄 발생률 감소와 각종 사건·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군포지역에는 현재 740개소에 총 2886대의 생활안전용 CCTV가 설치돼 있으며 시설물과 영상 자료를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 통합관제센터를 운영 중이다.

관제 요원 14명과 경찰 4명 등 총 24명이 운영 및 유지 관리를 하는 통합관제센터는 2008년 개소 이후 생활안전 향상에 기여해 왔는데, 최근 5년간의 각종 관제 실적을 확인한 결과 CCTV 운영이 범죄 발생 감소에 크게 기여한 사실이 입증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시에 따르면 2014년에 발생한 범죄 발생 건수는 총 2661건이며, CCTV 통합관제센터가 범죄 예방에 기여한 관제 실적은 388건이다. 이 수치가 2018년에는 1793건과 76건으로 각각 대폭 줄어들었다. 시의 지속적인 CCTV 설치?개선과 통합관제센터 운영·관리의 성과가 빛을 발한 것이다.

차동주 정보통신과장은 “2014년부터 작년까지 CCTV 관제로 범죄를 예방한 사례는 945건에 달하며, 범인 검거에 도움을 준 실적은 141건에 달한다”며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으로 시민들의 삶을 보호해 더 안전한 군포를 만든다는 사실에 보람을 느끼며, 수고하는 모든 직원들에게 감사함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2월부터 CCTV와 스마트폰을 연계한 ‘안전귀가서비스(앱)’를 제공 중이어서 범죄 예방 성과가 더 커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안전귀가서비스’란이용자가 퇴근 및 하굣길에서 위험을 느낄 경우 해당 앱을 실행한 상황에서 스마트폰을 흔들면 CCTV 관제센터가 집중 모니터링을 시행하며, 위급상황 발생 시 경찰이 신속히 출동하도록 하는 최신 안전장치다.

현재 군포시를 비롯해 11개 시에서 관련 서비스를 제공 중으로, 자세한 정보는 군포시청 홈페이지 또는 블로그에서 ‘안전귀가서비스’로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군포=김동우
군포=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23:59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23:59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23:59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23:59 03/03
  • 금 : 61.41하락 2.8223:59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