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 데이터, '실시간 자동저장' 해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휴대폰 데이터, '실시간 자동저장'  해볼까
LG유플러스는 월 기본료 3300원(VAT 포함)으로 스마트폰 데이터를 실시간 자동저장하고 복원할 수 있는 ‘안심폰백업’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안심폰백업’ 서비스는 LG유플러스가 제공하는 클라우드 서비스인 U+Box에 추억이 담긴 사진과 영상부터 생활에 필요한 주소록과 메시지까지 휴대폰에 저장된 주요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자동 저장하고 필요할 때 다시 스마트폰에 복원해주는 서비스다.

자사 고객에게 기본으로 제공되는 20GB를 포함해 월정액 3300원(VAT 포함)을 지불하면 100GB를 추가 제공받아 총 120GB 상당의 데이터를 자동으로 백업할 수 있다. 사진 5MB 기준, 총 2만4000장 저장이 가능한 용량이다.


휴대폰 분실·파손보상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이 올해 말까지 안심폰백업 서비스에 가입하면 서비스 가입 기간 동안 상시 월 1100원(VAT 포함)에 이용할 수 있으며, 자동백업과 복원 등 서비스 이용 시 소진하는 데이터에 대한 과금은 없다.

최근 사진, 음악, 영상 등 다양한 멀티미디어 데이터를 비롯한 통화목록, 메시지 등 개인 데이터가 많아짐에 따라, 기기변경 시 데이터를 이동하거나 또는 파손이나 분실 시 데이터 손실로 인해 고객이 실감하는 불편함이 컸다. 이에 따라 기기변경을 자주 하거나 휴대폰을 분실하는 고객의 편의성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업무상 중요한 전화번호, 통화목록이 많은 직장인들에게도 제격이다.

LG유플러스는 안심폰백업 서비스 출시 초기에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5월31일 전에 해당 서비스에 가입하면 6월30일까지 월 1100원(VAT 포함)으로 이용할 수 있다. 5월 말까지 서비스에 가입하면 가입일로부터 일할계산돼 6월까지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비스를 이용하는 셈이다.

안드로이드 5.0이상 이용하고 있는 LG유플러스 고객이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으며, 다운로드는 플레이스토어, 원스토어에서 가능하다. 서비스 가입 후 U+Box 앱에 로그인하면 서비스가 자동으로 구동된다. 가입을 원하는 고객은 전국 대리점과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고객센터 상담전화와 고객센터 앱을 통해서도 손쉽게 이용 가능하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5:30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5:30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5:30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5:30 04/13
  • 금 : 61.10상승 0.1615:30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