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국민청원, '자유한국당 해산' 촉구 30만명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자유한국당 정당해산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동참한 인원이 급증하면서 30만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오늘(29일) 오전 7시37분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자유 한국당 정당해산 청원'에 30만860명이 참여했다. 이로써 30일간 20만명 이상 동의라는 청와대 공식답변 요건을 충족했다.

청원인은 지난 22일 "민주당과 정부에 간곡히 청원합니다"라며 "자유한국당은 국민의 막대한 세비를 받는 국회의원으로 구성되었음에도 걸핏하면 장외투쟁과 정부의 입법을 발목 잡기를 하고, 소방에 관한 예산을 삭감하여 국민의 안전을 심각하게 하며 정부가 국민을 위한 정책을 시행하지 못하도록 사사건건 방해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은 자유한국당 해산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은 자유한국당 해산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의원들의 태도도 지적했다. 그는 "국민에 대한 막말도 도를 넘고 있으며 대한민국 의원인지 일본의 의원인지 모를 나경원 원내 대표도 국회의원의 자격이 없다고 봅니다"라며 "정부에서도 그간 자유한국당의 잘못된 것을 철저히 조사기록하여 정당해산 청구를 하여 주십시요"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에서 이미 통진당 정당해산을 판례가 있기에 반드시 자유한국당을 정당해선 시켜서 나라가 바로 설 수 있기를 간곡히 청원합니다"라고 했다.

선거법·공수처법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과정에서 여야가 몸싸움까지 벌이자 해당 안건은 단시간에 공식답변 요건을 달성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