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문종 "촛불은 아스팔트 쿠데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문종.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65)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과 관련해 “촛불집회를 통해 아스팔트 쿠데타로 정권을 빼앗은 정부의 독선”이라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사진=뉴스1
홍문종.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65)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과 관련해 “촛불집회를 통해 아스팔트 쿠데타로 정권을 빼앗은 정부의 독선”이라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사진=뉴스1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65)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과 관련해 “촛불집회를 통해 아스팔트 쿠데타로 정권을 빼앗은 정부의 독선”이라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홍 의원은 29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과의 전화인터뷰에서 “아스팔트에서 촛불 쿠데타로 정권을 뺏어서 여당이 오만해졌다”면서 “여당의 국민을 무시하는 백미가 바로 패스트트랙이 아닌가 싶다”고 강조했다.

해당 발언은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패스트트랙 대치하는 야4당의 입장을 묻는 과정에서 나왔다.

홍 의원은 “여태까지 어떤 선거법도 제1야당을 빼고 통과시킨 적이 없다. 의회쿠데타로 용납 못한다”면서 “패스트트랙에 대해 저희(자유한국당)는 원내투쟁은 물론 길거리 투쟁 등 모든 투쟁을 준비하고 있으며 착착 진행하겠다”고 설명했다.

김 총수가 “촛불집회를 아스팔트 쿠데타라고 볼 수 있냐”고 질문하자 홍 의원은 “헌정 중단사태가 일어난 것 아닌가. 여당은 너무나 오만해졌다. (패스트트랙 강행은) 선거법 쿠데타로밖에 볼 수 없다”고 답했다.

이어 김총수는 다시 “대통령 탄핵은 국회와 헌법재판소를 거쳐 결정된 것”이라면서 촛불이 어찌 쿠데타인가라고 묻자 홍 의원은 “어쨌거나 저쨌거나 지금 저와 그 얘기하시자는 겁니까? 국회 야당의원들은 많이들 그렇게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워싱턴포스트는 2017년 5월 10일자에서 촛불집회를 놓고 “대한민국은 전세계에 민주주의가 무엇인지 보여주었다”고 찬사를 보낸 바 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