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란트, 버드 넘고 NBA 플레이오프 통산 득점 11위 등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시즌 NBA 서부 컨퍼런스 플레이오프 2라운드 1차전에서 휴스턴 로케츠를 상대로 35득점을 넣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포워드 케빈 듀란트. /사진=로이터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시즌 NBA 서부 컨퍼런스 플레이오프 2라운드 1차전에서 휴스턴 로케츠를 상대로 35득점을 넣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포워드 케빈 듀란트. /사진=로이터

상대방의 림에 연일 맹폭을 가하고 있는 케빈 듀란트가 미국프로농구(NBA)의 전설 래리 버드를 넘어서면서 플레이오프 통산 득점 11위에 등극했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오라클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시즌 NBA 서부 컨퍼런스 플레이오프 2라운드 1차전에서 휴스턴 로케츠를 상대로 104-100 신승을 거뒀다.

전반전을 53-53을 마치는 등 팽팽한 승부를 이어간 두 팀은 경기 막판까지 승부를 예측할 수 없었으나 이날 부진했던 스테판 커리가 경기 종료 26초를 남겨 둔 상황에서 결정적인 3점슛을 성공시키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여기에 휴스턴은 크리스 폴이 심판 판정에 항의하다가 이날 두 번째 테크니컬 파울을 선언 받으며 퇴장당하면서 끝내 역전에 실패했다.

한편 이날 제임스 하든과 함께 경기 내 최다 득점(35점)을 올리며 활약했던 듀란트는 4쿼터 종료 1분 전 자유투 2개를 모두 성공시키면서 NBA의 전설적인 포워드 버드를 제치고 플레이오프 통산 득점 11위에 등극했다.

지난 27일 LA 클리퍼스를 상대로 전반에만 38점을 뽑아내며 50득점을 기록한 듀란트는 이번 플레이오프에서 평균 35.0득점을 기록 중이다. 여기에 듀란트는 야투 성공률 54.5%, 3점 성공률 39.6%, 자유투 성공률 91.9%를 기록하며 치열한 승부가 이어지는 플레이오프 무대에서 ‘180 클럽(야투율 50%, 3점 40%, 자유투 90% 이상)’을 노리고 있다. 자연스레 슈팅 효율성 지표인 TS%도 69.0%에 달한다.

스티브 커 골든스테이트 감독도 클리퍼스전 이후 ‘ESPN’과의 인터뷰에서 “듀란트는 기록지를 넘어서는 몇 주를 보내고 있다. 그는 지구상에서 가장 기술이 뛰어난 믿을 수 없는 재능을 지닌 선수다. 아마 듀란트는 2차전 패배 후 기어를 한 단계 높여야 한다고 생각한 것 같다”며 엄청난 득점력을 선보이고 있는 듀란트를 추켜세웠다.

이처럼 듀란트가 ‘NBA 4회 득점왕’의 위용을 뽐내고 있는 가운데 9위인 토니 파커와의 격차가 147점에 불과한 만큼 듀란트의 ‘TOP 9’ 진입은 시간문제로 보인다.

NBA 플레이오프 통산 득점 11위에 오른 케빈 듀란트. /사진=NBA.com 공식 트위터
NBA 플레이오프 통산 득점 11위에 오른 케빈 듀란트. /사진=NBA.com 공식 트위터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