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5G 보안 강화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DB
/사진=머니투데이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이통3사, 보안전문가가 5세대 이동통신(5G) 보안점검 결과를 논의했다.

과기정통부는 29일 정부과천청사에서 ‘7차 5G보안 기술자문협의회’를 열고 지난 6차 회의까지 진행됐던 5G 기지국 장비에 대한 보안점검 결과 및 조치상황을 공유하고 조치상황을 점검했다.

지난해 10월부터 운영된 협의회는 이통3사가 도입하는 모든 5G 기지국 장비에 대한 자체 보안점검 결과를 토대로 산학연 보안전문가들이 기술자문을 실시해왔다.

협의회는 기지국 장비의 보안 기능 검토뿐만 아니라 이통사가 기지국 장비를 운영하는 과정에서 보안상 부적절한 요소가 없는지도 검토해 미비점을 개선하도록 기술자문을 진행해왔다.

과기정통부 측은 “앞으로도 5G망뿐만 아니라 연동되는 응용서비스 및 정보통신 핵심설비에 대해서도 적정한 보안수준이 확보될 수 있도록 필요한 정책을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7.75상승 11.5611:05 06/24
  • 코스닥 : 1010.72하락 5.7411:05 06/24
  • 원달러 : 1134.70하락 311:05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1:05 06/24
  • 금 : 73.43상승 0.9111:05 06/2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