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진화 입원, 김성균 문자에 '빵' 터진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심진화 입원.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심진화 입원.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입원해 수술 소식을 전한 가운데 배우 김성균의 문자에 빵터진 모습으로 셀카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낸다.

심진화는 지난 28일 인스타그램에 “좀 아파서 수술했다. 수술 전에는 약간의 심각성도 있고 걱정도 많이 했는데 수술이 세상 잘됐다. 입원날도 밤까지 녹화하고 풀메로 입원했다”라며 “오늘 퇴원인데 홈쇼핑이 있다. 열일하는데 걱정보단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알렸다.

이어 "걱정끼치고 싶지 않아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고 최대한 일을 뺀다고 해도 입원과 퇴원날엔 일을 해야 한다. 그래서 방송에 좀 퉁퉁 부어 나오더라도 이해 부탁 드린다. 3월 4월 좀 우울한 심탱이었지만 다시 행복하고 활기찬 심탱이로 돌아간다. 너무 행복해 할 수 있으니 주의 요망"이라고 전했다.

심진화의 입원 치료에 누리꾼들이 응원을 보내고 있는 가운데, 친구이자 배우인 김성균이 병명을 오해해 심진화를 폭소케했다. 심진화는 오늘(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제가 풀메로 입원 했다고 적었는데..이걸 모르는 사람이 많았다. 입원하는 날도 방송을 하고 바로 입원을 해서 풀메이크업인 상태로 입원을 했다는 말이었다”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어젯밤 대배우 김성균씨도 풀메로 병에 걸린 저를 너무 걱정하여 연락이 왔네요”라고 설명하며 사진을 한 장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성균이 심진화가 입원했다는 소식을 듣고 메시지를 보낸 내용이 담겨 있다.

대화 속 김성균은 “진화야 아프다미. 기사보고 알았네. 풀메로 병이 뭔진 잘 모르겠지만 얼른 쾌차해라. 건강하게 보자”라며 걱정했다. 이에 심진화는 “야!! 지금 수술해서 웃으면 배 너무 아픈데..네 때문에 완전 빵터졌다”라며 웃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08상승 5.9510:17 06/15
  • 코스닥 : 996.09하락 1.3210:17 06/15
  • 원달러 : 1117.50상승 0.810:17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0:17 06/15
  • 금 : 72.01상승 0.8310:17 06/15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