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폭스바겐·혼다 등 6개 수입사 리콜… 58개 차종 1만1513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국토교통부
/사진=국토교통부
배터리, 엔진, 변속기 불량 등으로 일부 수입차 브랜드들이 리콜에 나선다. 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BMW, 폭스바겐, 혼다 등 6개 수입사 총 58개 차종 1만1513대를 리콜한다.

BMW코리아의 120d 등 9개 차종 5428대의 경우 배터리에서 퓨즈박스로 전원을 공급하는 케이블 불량이 확인됐다. 523i 등 22개 차종 2045대는 히터 과열 가능성이 발견됐다. 520i 등 2개 차종 18대는 부품 불량으로 엔진출력이 제한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폭스바겐 골프 1.4 TSI 등 7개 차종 1972대는 부품 결함에 따라 변속기 작동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아우디 TT 쿠페 45TFSI qu. 등 4개 차종 326대는 일본 다카타사 에어백 리콜을 진행한다. 이 에어백은 전개 시 과도한 압력으로 생긴 금속 파편이 튀어 운전자에 상해를 입힐 수 있다. 문제가 되자 다수의 브랜드들이 해당 제품의 리콜에 나서고 있다.

혼다코리아는 어코드 등 2개 차종 1306대는 다카타사 에어백에 대한 재리콜에 착수한다. 교체품에 다량의 습기가 포함된 건조제가 사용돼 추진체의 성능 등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국토부는 다카타 에어백 리콜에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 제작자가 소극적으로 리콜에 임하고 있다고 판단해 한국자동차안전연구원(KATRI)으로 하여금 19개 제작자의 리콜추진 상황을 수시로 점검하도록 조치했다.

이외에도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 올스페이스 153대는 후방 코일 스프링의 조기 파손 가능성이 확인됐다. 람보르기니 가야르도 쿠페 등 2개 차종 35대에서는 엔진 제어 장치(ECU) 오류 가능성이 확인됐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