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시의 겜차트] 피파온라인4 M은 어떻게 약진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일 구글플레이 게임 최고매출 순위. /그래픽=채성오 기자
9일 구글플레이 게임 최고매출 순위. /그래픽=채성오 기자
역할수행게임이 ‘대세’로 자리잡은 상황에서 비RPG 장르가 약진하고 있다. 빅3를 유지했던 ‘검은사막 모바일’이 ‘브롤스타즈’에 자리를 내줬고 ‘피파온라인4 M’과 ‘피망포커: 카지노로얄’이 10위권 안으로 올라섰다.

모바일게임의 매출 역전현상은 최근 들어 변동폭이 커졌다. 신작 출시와 콘텐츠업데이트를 통해 역주행과 반등을 반복한 것. 매출 상위 10개 게임중 RPG/MMORPG를 제외한 비중이 40%를 차지했다.

피파온라인4 M의 경우 지난 2일 진행한 ‘아이콘’(ICON) 업데이트를 통해 반등에 성공했다. 아이콘은 축구계를 대표하는 레전드 선수들을 새롭게 추가한 콘텐츠로 요한 크루이프, 에우제비오, 로베르토 바조, 히바우두, 마케렐레, 칸나바로, 라울, 스티븐 제라드, 프랭크 램파드 등 9명의 전설적인 선수카드가 추가됐다.

앞서 피파온라인4 M은 업데이트에 큰 영향을 받진 않았다. 그러나 아이콘 콘텐츠의 경우 모바일버전에서도 ‘에이전트’ 의뢰가 가능한 구조로 설계돼 단기간내 매출이 수직 상승했다. 아이콘의 경우 일반 선수의 오버롤(능력치)보다 최대 10이상 높게 설정돼 수십억 BP(게임재화)의 가치로 거래되고 있다.

다만 에이전트시스템이 고가의 선수카드를 다수 포함시켜야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유저들의 비난을 듣기도 했다. 실제로 유명 크리에이터도 ‘아이콘’ 선수를 얻기 위해 100만~300만원까지 결제를 진행하자 ‘너무 비싸다’는 의견이 이어졌다.

반면 스티븐 제라드, 프랭크 램파드, 마케렐레 등 피파온라인4에 없었던 선수들이 추가된 점은 고무적이다. 아이콘 선수 외에 토너먼트 챔피언클래스(TC) 시즌도 업데이트 되면서 이른바 ‘보급형 전설’을 체감하려는 복귀유저도 급증하고 있다.

로스터 업데이트와 아이콘 시즌 추가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은 피파온라인4와 피파온라인4 M. 아이콘 선수팩으로 인한 매출 상승효과를 유지할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