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1분기 영업익 795억원… 전년비 6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엔씨소프트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신작 부재와 리니지M 등 주요 타이틀의 매출 둔화로 지난 1분기 부진한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10일 엔씨소프트에 따르면 지난 1분기 연결기준 매출 3588억원, 영업이익 795억원, 당기순이익 747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24%, 61%, 37% 감소한 수치다. 직전 분기와 비교할 경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0%, 29% 감소했고 당기순이익만 10% 증가했다.

제품별 매출은 모바일게임 1988억원, 리니지 207억원, 리니지2 216억원, 아이온 123억원, 블레이드 & 소울 233억원, 길드워2 163억원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국내 매출이 2595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북미·유럽(253억원), 일본(77억원), 대만(89억원) 순으로 이어졌다.

로열티 매출의 경우 대만 리니지M 업데이트 효과와 자체 지식재산권(IP) 기반 모바일게임 성과로 전분기 대비 8% 증가했다. 리니지2는 신규서버 추가와 콘텐츠 업데이트로 세 분기 연속 매출 신장을 달성했다.

한편 엔씨는 오는 29일 리니지M의 일본 서비스를 시작한다. 리니지2M의 경우 올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