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롯데케미칼 미국 공장, 한미동맹 발전 증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국무총리(왼쪽)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 사진=롯데케미칼
이낙연 국무총리(왼쪽)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 사진=롯데케미칼
이낙연 국무총리는 9일(현지시간) 미국 루이지애나주 레이크찰스에서 열린 롯데케미칼 미국 루이지애나 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이 공장의 발전은 한미동맹의 발전을 증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축하메시지를 통해 ‘롯데케미칼 루이지애나 공장의 준공이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보여주는 증거’라고 평가한 것을 언급하며 이 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이 공장은 트럼프 대통령 취임 이후 최대의 대미 투자의 하나로 일찍부터 주목받았다”며 “그런 주목에 걸맞게 이 공장은 한미 양국 모두에게 큰 이익을 안겨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31억달러가 투입된 이 공장과 관련 업체들은 레이크찰스와 인근 지역에 2500개 이상의 일자리를 만들게 된다”며 “롯데케미칼은 이곳에서 셰일가스를 원료로 에틸렌을 생산하면서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종합화학기업으로 도약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 공장은 한미 양국의 화학산업을 동반 성장시키면서 한미 양국의 에너지 협력도 새로운 차원으로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이미 한국은 미국산 LNG의 최대 수입국으로 여기에 더해 루이지애나의 셰일가스 생산이 확대되면 한미 양국의 에너지 협력도 새롭게 확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와 함께 “저는 대한민국의 성취가 미국의 성취라고 말씀드린다”며 “한국의 성장은 한미동맹의 토대 위에서 한국이 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수용하고 발전시킨 결과로 한국의 발전은 한국뿐만이 아니라 미국에게도 자랑스러운 위대한 성취”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금 한미 양국은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정착을 향해 동맹으로서 긴밀하게 공조하고 있으나 비핵화와 평화정착의 길이 늘 직진하는 것만은 아닐 것”이라며 “그래도 한미동맹은 그 길을 꾸준히 함께 갈 것이고 동북아시아의 화약고였던 한반도가 세계를 향해 평화를 발신하는 날을 앞당기도록 대한민국은 미국과 함께 끈기 있게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