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장호일 사업실패 "다 말아먹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불타는청춘 장호일. /사진=SBS 방송캡처
불타는청춘 장호일. /사진=SBS 방송캡처

가수 장호일이 '불타는 청춘'에 출연, 사업실패와 이혼을 언급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장호일이 월세살이를 고백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내시경 밴드는 크루즈를 타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여행을 떠났다. 김광규는 화려한 크루즈 여행에 감탄하면서도 장호일에게 “가는 세월 하나하나가 아깝다”고 복잡한 심정을 말했다. 장호일은 “그런 생각도 안 든다. 가는 세월이 아깝다는 생각이 안 든다. 그 단계를 넘어선 것 같다”고 답했다.

김광규는 “앞에 5자가 붙으니까 확실히 내리막길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고 장호일은 “나이 말하기도 애매하고 몸도 티가 난다. 지치고”라고 공감했다. 이어 김광규는 “내 집도 없이 5자를 달다니”라고 한탄하다가 장호일에게 “자가예요, 전세예요?”라고 질문했다.

이에 장호일은 “월세다. 다 말아먹었잖아. 사업 실패와 이혼 등으로 겹치면서 다 말아먹었잖아. 내가 회사를 두번 했었다”고 기획사를 두번 차렸던 일과 이혼을 밝혔다. 김광규는 “이혼과 사업실패가 같이 온 거냐”고 물었다.

장호일은 “그렇지. 이혼하고 나서 후배와 함께 한 회사가. 울적한 기분을 달랠 겸 후배가 일 좀 하자고 해서 했다가. 후배도 손해를 봤는데 나보다 상태가 괜찮은 친구라 좀 버텼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1.02하락 52.4710:32 03/05
  • 코스닥 : 908.29하락 17.9110:32 03/05
  • 원달러 : 1131.70상승 6.610: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0:32 03/05
  • 금 : 63.11상승 1.6710:32 03/05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참석하는 이낙연·김태년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참석하는 이낙연·김태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