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종합비타민 ‘비맥스’ SNS 불법판매 시도… 녹십자는 무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일반의약품을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려 한 정황이 포착됐다. 이런 행위는 명백한 약사법 위반이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A씨는 네이버카페를 통해 “제약회사 근무 중인데 종합비타민을 약국보다는 저렴하게 드릴 수 있다”며 “일반 약국 판매가보다 약 50% 저렴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에 괜찮으면 몇달에 한번씩 (판매)할 수 있다”며 “불법이니 다른 곳에 알리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글은 삭제된 상태다.

A씨는 일반의약품 ‘비맥스’ 시리즈를 약국판매가보다 더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려 했다. ▲비맥스 골드 ▲비맥스 비비 ▲비맥스 에이스 ▲비맥스 엠지액티브와 유아영양제 ‘티라노골드’ 등이다.

GC녹십자는 이번 불법 판매 시도와 관련해 억울함을 밝혔다. GC녹십자 관계자는 “해당 경위를 파악한 결과, A씨는 한 대형 약국으로부터 저렴하게 많이 사서 판매하려 했다”며 “A씨는 녹십자와 전혀 관계가 없으며 자사는 이러한 불법판매에 대한 직원 교육 및 감시에 앞장서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제는 온라인 판매가 금지된 일반의약품이 유통되고 있는 점이다. 제약업계 관계자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한 불법 의약품 거래는 국민 건강을 위협하고 일반의약품 시장질서도 무너뜨린다”며 “논란이 된 의약품 취급을 꺼리는 약국들로 인해 애꿎은 제약사만 피해볼까 걱정”이라고 말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0.50하락 52.9910:37 03/05
  • 코스닥 : 908.15하락 18.0510:37 03/05
  • 원달러 : 1131.70상승 6.610:37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0:37 03/05
  • 금 : 63.11상승 1.6710:37 03/05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