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장은아, 이혼 언급… "그때 힘들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장은아. /사진=TV조선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장은아. /사진=TV조선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장은아가 이혼 당시 심경을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장은아가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18년 전 이혼한 장은아는 "내가 이혼 경력이 있지 않나. 그때 힘들었다. 우리 아이들이 고등학교, 대학교 갈 무렵이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장은아는 이혼할 당시를 회상하며 "(아이들이) 엄마의 입장을 많이 이해해줬다. 그때 굉장히 감동받았다. 큰 아이가 '엄마는 엄마의 인생이 있다. 그건 엄마의 인생이고 우리는 우리의 길이 있기 때문에 우리를 생각하지 말고 엄마만 생각하라. 우리 때문에 힘든 일을 결정하지 못하는 것은 싫다'고 하더라"라고 전해 감동을 자아냈다.  

또 그는 자신의 작업실을 공개하며 유년 시절 사진과 아이들의 사진, 그림 등을 꺼내 보이기도 했다.

한편 장은아는 1977년 앨범 '어떤 옛날에'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그의 대표곡으로는 ' 이 거리를 생각하세요' '고귀한 선물' '결혼의 꿈' 등이 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06상승 19.1910:31 05/25
  • 코스닥 : 871.25상승 6.1810:31 05/25
  • 원달러 : 1263.80하락 2.410:31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0:31 05/25
  • 금 : 1865.40상승 17.610:31 05/25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