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지역 대학과 광주형일자리 전문인력 양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2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형일자리 성공 추진을 위한 '광주광역시-지역 대학교 상생발전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병훈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 조순계 조선이공대 총장, 이용연 서영대학교 부총장, 김동복 남부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도재윤 한국폴리텍V대학 학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최수태 송원대학교 총장, 김혁종 광주대학교 총장, 한은미 전남대학교 부총장, 홍성금 조선대학교 총장 직무대리, 박상철 호남대학교 총장./사진제공=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2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광주형일자리 성공 추진을 위한 '광주광역시-지역 대학교 상생발전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병훈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 조순계 조선이공대 총장, 이용연 서영대학교 부총장, 김동복 남부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도재윤 한국폴리텍V대학 학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최수태 송원대학교 총장, 김혁종 광주대학교 총장, 한은미 전남대학교 부총장, 홍성금 조선대학교 총장 직무대리, 박상철 호남대학교 총장./사진제공=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와 지역 대학들이 빛그린산단에 들어설 완성차 공장에서 필요로 하는 전문인력 양성에 함께 나선다.

이용섭 광주시장과 광주대, 남부대, 서영대, 송원대, 전남대, 조선대, 조선이공대, 한국폴리텍V대학, 호남대 등 9개 지역대학 총·학장은 지난 22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광주형 일자리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광주시와 지역 대학 간 상생발전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지난 5월 초 시청에서 광주시와 지역 대학 자동차 관련 학과장들이 간담회를 갖고, 광주형 일자리의 초기 안착은 물론 공장의 지속 가능성을 위해서는 완성차공장 인력채용에 대비해 체계적인 자동차산업 인력양성과 인프라 구축이 필요하다는 데 뜻을 함께 해 이뤄졌다.

시와 지역 대학은 협약을 통해 자동차산업 관련 인재양성 인프라 구축과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교육, 지역 대학생의 질 좋은 일자리 창출 방안 등을 마련하기 위해 시와 대학 간 인력양성협의회를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또 광주형 일자리가 지역 대학생들의 핵심 일자리 창출 사업임에 공감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의 공동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관계 구축에도 노력하기로 했다.

더불어 시와 대학은 상생협약을 바탕으로 질 좋은 일자리를 창출해 대학생들이 지역경제를 이끌어가는 주역으로서 '노사상생도시 광주'를 만드는데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예비취업자인 대학생들의 부당한 인권침해를 방지하고, 노동인권개선 및 권리보호 증진을 위해 노동인권 강화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도 상호 노력하기로 했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 청년들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작된 광주형 일자리가 이제는 광주를 넘어서 한국경제의 체질을 강화하고 경쟁력을 높이는 새로운 희망이 됐다"며 "전문성과 기술력을 갖춘 우수한 인력이 광주형 일자리 사업의 지속가능성을 담보하는 또 하나의 열쇠가 되는 만큼 지역대학이 양질의 인재양성 교육·훈련에 적극 나서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